온에어

편성
스케쥴

2019-04-01 11:58  |  정책

교실로 찾아가는 변호사, 아이들에게‘살아있는 법’가르친다

서울특별시교육청, 6개 공익로펌과 업무협약 체결 ‘학교로 찾아가는 법률교실’ 확대하고 사회적 약자 · 소수자의 권리신장 위해 공동 노력 기울이기로

center
[글로벌A 김가희 기자]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은 로펌공익네트워크 소속인 6개 로펌과 오늘 오후2시에 업무협약 체결식을 갖는다.

로펌공익네트워크 소속인 6개 로펌은 법무법인(유) 광장, 법무법인 세종(사단법인 나눔과이음), 법무법인(유) 지평(사단법인 두루), 법무법인(유한) 바른(공익사단법인 정), 법무법인(유한) 동인, 법무법인(유) 화우((재)화우공익재단) 등 이다.

서울시교육청은 이미 2017년부터 법무법인(유) 율촌(사단법인 온율)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학교로 찾아가는 법률교실’을 운영해왔다. 학교의 신청을 받아 변호사가 직접 학교로 찾아가는 프로그램으로, ‘민주시민의 덕목’(민주시민의 법적 책임과 권리), ‘영화로 이해하는 법률 이야기’(영화 속 소송과 법률), ‘불법 다운로드, 어디까지 해봤니?’(저작권 문제), ‘소년법’(미성년자에게 적용되는 법) 등 어렵게만 느껴지는 법률이야기를 일상생활과 연결시켜 수업을 진행해왔다.

서울시교육청은 법무법인(유) 율촌(사단법인 온율)에 더하여 이번에 새로 업무협약을 맺는 6개 공익로펌의 도움으로 법률교실 운영을 더욱 확대하고 강의 주제를 다양화하여 학생시민의 법교육을 심화시킬 계획이다. 법의 사회적 책임과 공공성을 중시하는 공익로펌들인 만큼, 학생시민이 사회정의를 실현하는 민주시민으로 성장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뿐만 아니라 공익로펌들이 기여하고 있는 사회적 약자와 소수자의 권리 신장에 동참하며, 학교 안팎에서 일어나는 그들에 대한 권리침해와 잘못된 인식 확산을 막기 위한 교육 정책 수립에 각자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협력할 예정이다.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학생시민으로 하여금 사회적 약자와 소수자에 대한 인식 개선과 권리 신장에 관심을 갖게 하는 등 사회정의 실현을 위한 법 정신을 이해하도록 할 수 있을 것이며, 포용적 민주주의를 실현할 학교 민주시민교육정책 수립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김가희 기자 news@
글로벌A 방송은 KT올레tv 979, CJ헬로비전 하나방송 156에서 시청할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글로벌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단열의 4주만에 끝내는 스피킹 공식 기본편

    말하기 중심 교육에 적합한 CLT (의사소통중심 교수법) 기법을 적용한 실제적인 말하기 수업을 문단열 선생님과 함께 해 보세요.

  • New 이보영의 패턴회화 120 집중훈련 기본편

    미국들이 일상 생활에서 가장 많이 쓰는 패턴들을 골라 학습하도록 돕는 프로그램입니다.

  • 김우택의 왕초보 Voca Training

    한국인이 가장 자주 쓰면서도 틀리기 쉽고, 혼동하기 쉬운 핵심 영단어만을 골라 다양한 예문을 통해 그 차이점을 학습할 수 있습니다.

  • 오바마 Speech 따라잡기

    오바마 대통령의 3가지 명연설을 완벽하게 익힐 수 있게 해주는 청취 강좌! 쉬우면서도 수준 높은 문장으로 가장 미국적이고 세련된 영어를 익힐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