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9(목)

2021-10-27 11:04  |  Stockholder

현대차증권, 업계 첫 2년 연속 ESG평가 'A등급'

현대차증권이 증권업계에서는 처음으로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GS)에서 매년 발표하는 ESG 평가에서 2년 연속 통합 A 등급을 받았다.
center
ESG는 환경(Environmental), 사회(Social), 지배구조(Governance)의 약자로 사회적 책임 투자와 경영을 포괄하는 개념으로, 기업이 얼마나 친환경적이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지 그리고 지배구조에서 의사결정의 독립성과 투명성을 담보하는지를 나타내는 지표다.

현대차증권은 근로자, 소비자보호활동 및 지역사회 환원 등 을 평가하는 S(사회)분야에서 최상위등급 ‘A+’를, G(지배구조)분야에서 ‘A’ 등급을 2년 연속 획득했다. E(환경)분야에서도 지난해와 비교해 ‘B+’로 한 단계 개선됐다.

최병철 현대차증권 사장은 "ESG 채권 주관 및 인수, 그리고 수소경제 인프라 금융사업 등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으며 ESG 투자 관련 리서치 기능 강화를 통해 지난 9월에는 ESG 리서치 통합보고서도 발간했다"고 밝혔다.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GS)은 지난 2003년부터 매년 국내 상장회사의 지속가능경영 수준을 평가해오고 있다.

최현종 글로벌A 기자 choi@globala.co.kr

<저작권자 ©글로벌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